뮤지컬 레미제라블의 별들이 한자리에… ‘라민 카림루’ 내한

브로드웨이 장발장 라민 카림루 내한공연에 김우형, 조정은 배우 특별 출연

박소영 기자 | 기사입력 2015/12/15 [17:48]

[주간현대=박소영 기자] 최근 오리지널 공연 30주년을 맞은 ‘뮤지컬 레미제라블’이 맺어준 특별한 인연이 무대에서 펼쳐져 또다른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 뮤지컬 배우 라민 카림루 <사진제공=레미제라블코리아>    

 

오는 12월21일~22일 예정인 세계적인 뮤지컬 배우 라민 카림루의 내한 공연(건국대학교 새천년관 대공연장)에 현재 2015 뮤지컬 레미제라블에서 열연 중인 김우형(자베르 역), 조정은 배우(판틴 역)가 특별 출연해 레미제라블의 뮤지컬 넘버 등을 선사한다.

 

라민 카림루는 이란출신 배우이자 가수로 뮤지컬 ‘레미제라블’의 장발장, 앙졸라, 마리우스 등 남자 주연 역을 도맡아하며 뮤지컬 관객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지난 2013년 첫 내한 때 그 당시 초연 중이던 뮤지컬 레미제라블의 무대를 찾아 한국 배우들과 인사하며 배우들에게 극찬을 보내 화제가 된 적이 있다.

 

이런 인연으로 이번 두 번째 내한 때 뮤지컬 레미제라블의 초연 멤버이자 재연의 주역인 김우형 배우와 조정은 배우가 그의 내한 공연 무대를 찾아 화답할 예정이다.

 

한편, 뮤지컬 레미제라블이 맺어준 특별한 무대는 오는 21일(라민 카림루/김우형), 22일(라민 카림루/조정은) 건국대학교 새천년관에서 펼쳐지며 인터파크를 통해 예매가 가능하다.

 

김우형, 조정은 외에도 정성화, 양준모, 전나영, 김준현 등의 화려한 캐스트를 자랑하는 뮤지컬 레미제라블은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오는 3월6일까지 공연예정이다.

 

penfree1@naver.com

 

<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본 기사의 저작권은 <주간현대>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현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