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현재 “할아버지 미국인인데, 영어 잘 못해”

박소영 기자 | 기사입력 2016/05/18 [23:24]

이현재 “할아버지 미국인인데, 영어 잘 못해”

박소영 기자 | 입력 : 2016/05/18 [23:24]

 

 

▲ 이현재. <사진=MBC‘황금어장 라디오스타’>     © 주간현대

  

[주간현대=박소영 기자] 18일 밤 11시 10분 방송된 황치열, 김민석, 이현재, 박재정이 출연해 ‘운빨 브로맨스 특집’을 꾸몄다.

    

중국에서 여배우 조미 등과 급이 같다고 할 수 있는 ‘양미’라는 여배우의 상대역을 했으며, 3년 동안 7편의 영화를 찍었다고 밝혔다.

    

자신의 이국적인 외모에 대해서는 “아버지가 하프고 제가 쿼터다. 할아버지가 미국인”이라고 밝혔다.

    

그는 “미국에는 안 가봤다. 한국에서 교육 받아 영어를 전혀 못하진 않지만 외모만큼은 잘 못한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penfree1@naver.com

    

<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본 기사의 저작권은 <주간현대>에 있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10월 넷째주 주간현대 1161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