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수 특검, '비선실세' 최순실 소환조사

이정윤 기자 | 기사입력 2016/12/24 [14:30]

 

▲ 최순실   ©주간현대

 

박근혜 정부의 비선실세 국정농단을 수사 중인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24일 최순실씨를 소환, 조사 중이다.

 

이날 오후 2시 특검팀은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등 혐의로 서울구치소에 수감되어있던 최씨를 조사를 위해 불러들였다.

 

특검팀은 최씨를 상대로 대기업들로 부터 특혜성 지원을 받은 배경과 이 과정에서 박근혜 대통령의 구체적인 역할을 수사한다

 

청와대 대외비 문건 유출, 문화 및 체육계 내 각종 이권 개입 의혹과 딸 정유라에 대한 입학 및 학사 특혜 의혹에 대해서도 조사한다.

 

앞서 특검팀은 이날 오전 10시 김종 전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 조사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현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