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신여대, 융합문화예술축제 (SCAF) 개최

조미진 기자 | 기사입력 2017/11/29 [01:35]

성신여대, 융합문화예술축제 (SCAF) 개최

조미진 기자 | 입력 : 2017/11/29 [01:35]
▲ 지난 22일부터 25일까지 서울 강북구 미아 운정그린캠퍼스 일원에서 열린 SCAF 축제에서 현대실용음악학과 학생들의 콘서트 공연이 이뤄지고 있다. <사진=성신여대 제공>   

 

 

[주간현대=조미진 기자] 성신여대(총장 김호성)가 지난 22일부터 25일까지 강북구 미아 운정그린캠퍼스와 성북구 돈암 수정캠퍼스 일원에서 나흘간 융합문화예술축제 SCAF(Sungshin Convergence Art Festival)를 개최했다.

 

 

SCAF는 융합문화예술대학을 비롯해 음악대학, 미술대학, 뷰티 생활산업국제대학 등 4개 단과대학이 참여해 ‘Performing Arts for Mindfulness’라는 주제로 기획됐고 한국연구재단과 강북문화재단이 후원했다.

 

학생들이 기획부터 연출까지 준비한 이번 축제는 흥미진진한 체험활동에 더해 예술적 소양을 한 단계 성장시킬 수 있는 기회들로 구성됐다.

 

연극, 콘서트, 무용, 단편영화상영 등 다채로운 무대 퍼포먼스로 시작해 각종 학술 심포지엄 및 특강이 이어졌고, 팰러톤역량강화 프로그램의 일환인 표현예술치료와 경력개발센터의 진로직업 코칭도 더해졌다.

 

▲ 지난 22일부터 25일까지 서울 강북구 미아 운정그린캠퍼스 일원에서 열린 SCAF 축제에서 미술대학과 뷰티산업학과가 준비한 부대행사가 열리고 있다. <사진=성신여대 제공>   

 

 

신년소망카드, 부채 만들기, 캐리커처 등의 부스체험과 천연디퓨저, 캔들, 립밤만들기, 페이스페인팅 등 부대행사도 다양하게 마련됐다.

 

행사를 주관한 단과대학장들은 문화 융·복합 시대에 맞춰 독창적 문화와 예술, 학문 간 융합을 구현한 이번 축제가 행사를 준비한 학생들과 참여자들은 물론 지역사회와도 함께하는 진정한 융합문화예술의 장으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penfree@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너무나도 빨랐던(?) 조명래 인사청문회? “파행의 신기원!”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