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위기청소년지원협회, 힐링 콘서트 통해 ‘버팀목’

이상호 기자 | 기사입력 2018/01/09 [17:00]

한국위기청소년지원협회, 힐링 콘서트 통해 ‘버팀목’

이상호 기자 | 입력 : 2018/01/09 [17:00]

▲ 한국위기청소년지원협회는 찾아가는 드림콘서트를 통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소년들을 지원했다.     © 한국위기청소년지원협회 제공

 

지난 8일 한국위기청소년지원협회(회장 구건서)는 법무부 소년보호기관 부산 소년원을 방문해 찾아가는 드림콘서트 선배들과의 동행이라는 힐링 콘서트를 개최했다.

 

한국위기청소년지원협회(이하 위청협)는 소년원 출신으로 구성된 비영리단체로 법무부 위촉을 받아 푸르미 서포터즈 활동을 해나가고 있다. 이들은 푸르미 서포터즈 강사로서 이번 콘서트를 통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후배들을 위해 지원에 나섰다.

 

이번 힐링콘서트는 위청협 구건서 회장을 비롯해 대전 솔로몬파크 윤용범 소장,  사회적 기업 동대문떡볶이 동떡F&B 구건호대표, 한국금융범죄예방연구센터 이기동 소장, 가수 배하나·최다언, 영화배우 조우혁, 스포츠팀 S&G(보디빌딩,격투기)김기헌 감독, 예스센터 박보희, 마술사 정재호 등이 참석했다.

 

특히 이번 힐링콘서트에서는 부산최대 댄스팀 lux 가 참가하여 열띤 댄스로 분위기로 고조시켜 학생들에게 큰 환호와 갈채를 받기도 했다. 댄스팀 lux 리더 김수빈은 비슷한또래아이들을 위해 공연한 것이 뿌듯하고 보람됐다며 정기적으로 위청협과 의논해 전국학생들을 만날것이라고 밝혔다.

 

부산 소년원 오연호 원장은 위청협에서 주최하는 공연이 학생들에게 큰 용기와 희망을 선물했다며 감사함을 전달했다.

 

penfree@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평화가 깃드는 장소, 판문점 제5차 남북고위급회담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