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그룹 신사옥 입주식…마곡 R&D 시대 열었다!

연구인력 1000명 상주할 ‘코오롱 원앤온리타워’ 집들이…미래 먹거리 발굴 전초기지 될 듯

김혜연 기자 | 기사입력 2018/04/16 [14:20]

코오롱그룹 신사옥 입주식…마곡 R&D 시대 열었다!

연구인력 1000명 상주할 ‘코오롱 원앤온리타워’ 집들이…미래 먹거리 발굴 전초기지 될 듯

김혜연 기자 | 입력 : 2018/04/16 [14:20]

▲ 코오롱그룹 주력 계열사인 코오롱인더스트리 등 3개 회사가 4월16일 서울시 강서구 마곡산업지구에 신축한 ‘코오롱 원앤온리(One&Only) 타워’ 입주식을 갖고 본격적으로 업무를 시작했다. © 사진제공=코오롱그룹


과천에 본사를 두고 있는 코오롱그룹이 서울 강서구 마곡지구에 신사옥을 짓고 융복합 연구개발 시대를 열었다.

 

코오롱그룹 주력 계열사인 코오롱인더스트리 등 3개 회사가 4월16일 서울시 강서구 마곡산업지구에 신축한 ‘코오롱 원앤온리(One&Only) 타워’ 입주식을 갖고 본격적으로 업무를 시작한 것.

 

이웅열 코오롱그룹 회장은 신사옥 입주와 관련, "코오롱 원앤온리 타워는 코오롱 융복합 연구개발의 새로운 역사를 써나갈 것"이라며 "코오롱의 성공적인 미래와 연결하는 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코오롱 원앤온리타워’는 연면적 7만6349㎡(2만3095평)에 지하 4층, 지상 8층짜리 연구동, 지상 10층짜리 사무동, 파일럿동 등 3개 동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2015년 첫 삽을 뜬 후 약 30개월의 공사 기간을 거쳐 완공됐다.

 

코오롱 원앤온리타워에는 코오롱인더스트리를 비롯해 코오롱생명과학, 코오롱글로텍 등 코오롱 계열사들의 연구개발 인력과 본사 인력 약 1000여 명이 입주해 연구개발을 이어간다.

 

계열사 간 시너지 효과를 내도록 연구개발을 총괄하는 역할은 한성수 부사장이 맡는다. 코오롱그룹은 최근 미국 이스트만케미컬 연구소장을 지낸 한 부사장을 미래기술원장 겸 그룹 CTO(최고기술자)로 영입했다.


코오롱 관계자는 “코오롱 원앤온리타워 건물명은 이웅열 회장이 제정한 그룹 경영방침의 핵심가치를 그대로 반영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에 따르면 원앤온리(One&Only)는 고객으로부터 가장 사랑받는 코오롱이 되기 위해 임직원 모두가 독특하고 차별화된 역량을 갖추고 최고의 경쟁력을 유지하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는 것.

 

마곡지구 신사옥은 코오롱그룹의 미래가치를 이끌 융복합 연구개발 전초기지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코오롱인더스트리와 코오롱글로텍 등 화학소재 산업 분야의 핵심 연구 인력과, 세계 최초로 골관절염 세포유전자 치료제 ‘인보사’를 출시한 코오롱생명과학이 한 자리에 모여 각 사별 고유의 연구와 공동과제를 수행할 계획이다.

 

또한, 연구개발 인력뿐 아니라 영업, 마케팅, 지원 등 관련 인력들이 함께 근무해 부서별로 빠르게 정보를 공유하고 의사결정을 할 수 있다.

 

코오롱 신사옥 전면부는 의류인 니트를 늘렸을 때 나타나는 직조무늬 패턴을 모티브로 외관을 장식했다. 내부구조 가운데 대표적인 공간은 그랜드 스테어(대계단)다. 건물 내 모든 층과 연결돼 사통팔달하는 기능과 함께 토론과 강연, 전시 등 다용도로 활용할 수 있다.

 

이에 따라 코오롱그룹은 원앤온리 타워가 직급과 직종, 회사의 경계를 넘어 서로 소통하고 협력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이 건물은 또한 태양광 발전판을 통해 집적된 전기와 자연 복사열, 지열을 이용한 냉난방으로 열효율을 극대화했고 공기를 재순환시키는 각종 시스템과 내부설계로 공용공간의 에너지 사용을 줄여 제로에너지 빌딩을 실현할 수 있게 됐다.

 

원앤온리 타워 설계는 비정형 건축으로 유명한 모포시스(Morphosis Architect) 건축설계사무소에서 맡았다. 모포시스는 2005년 건축계의 노벨상으로 불리는 프리츠커 상을 수상한 건축가 톰 메인(Thom Mayne)이 설립한 회사로 이번 신사옥도 그가 직접 설계했다.

 

이로써 코오롱그룹은 과천 본사와 함께 인천 송도의 코오롱글로벌, 서울 강남 삼성동의 코오롱인더스트리 패션부문에 이어 마곡 신사옥까지 갖추게 됐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지스타 2018] “프렌즈 레이싱·포트나이트로 지루함 달래자”
1/7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