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대정상회담 시작…트럼프 "매우 좋았다" 소감 발표

이상호 기자 | 기사입력 2018/06/12 [11:12]

확대정상회담 시작…트럼프 "매우 좋았다" 소감 발표

이상호 기자 | 입력 : 2018/06/12 [11:12]

 

▲ 북미정상이 확대정상회담에 돌입했다 <사진 = 뉴스화면 갈무리> 

 

12일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트럼프 미국대통령이 확대회담에 돌입했다. 이 자리에는 북한의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 리수용 국제부장, 리용호 외무상이 배석했고, 미국 측에는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볼턴 국가안보회의 보좌관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과 큰 문제와 딜레마를 해결할 것이라면서 “(정상회담의 결과가) 매우 좋았다. 훌륭한 관계라고 밝혔다. 이어 “(모든 문제를) 함께 혐력해서 해결해 날 것이라고 덧붙였다.

 

두 정상은 확대정상회담 뒤 업무 오찬을 진행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오늘부터는 예의바르게? 사이다 이재명 변신?! (feat. 조원진)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