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로직스 건 관련 증권선물위원회 논의 경과

이상호 기자 | 기사입력 2018/06/14 [11:05]
    금융위원회
[주간현대]증권선물위원회는 지난 7일과 12일 두 차례 회의를 통해 삼성바이오로직스 조치안에 대한 금융감독원의 보고 및 회사와 감사인의 소명을 청취하였으며, 조치안의 구조와 체계에 대해서도 심층 논의했다

피투자회사에 대한 지배력 판단과 관련하여 금감원이 마련한 조치안에서는 2015년도의 회계변경 문제만 지적하고 있으나, 이전 기간 회계처리의 적정성 여부도 함께 검토해야 정확한 판단이 가능하다는 의견이 증선위 논의과정에서 제기됐다.

또한 美 합작사가 보유한 콜옵션 관련 공시문제도, 이전 기간 회계처리의 타당성에 대한 증선위의 판단이 정해져야 조치수준을 결정할 수 있다는 의견이 제시됐다.

증선위는 오는 20일 예정된 정례회의에서 회사 등에 대한 대심 질의응답을 통해 쟁점별 사실관계 파악과 증거 확인을 일단락 지을 계획이며 앞서 두 차례 회의에서 제기된 의견에 대해서도 추가 논의하여그 결과를 증선위의 판단에 적절히 반영할 방침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현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