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월군, 상반기 신혼부부 주거비용 지원비 지급

성혜미 기자 | 기사입력 2018/06/22 [12:01]
    영월군

영월군은 2018년 신혼부부 주거비용 지원사업의 상반기 지급대상자를 결정하고 사업비를 지급했다.

군은 관내 무주택 신혼부부 43가구에 총 30,600,000원을 1차로 지급하였으며, 오는 12월에 하반기 대상자를 선정하여 2차 지급할 계획이다.

지원비는 현금으로 지원하며 최초 수급년도부터 연간 2회씩 3년 동안 지원된다.

하반기 지원신청은 오는 9월부터 10월까지 2개월간 접수할 예정이다.

신혼부부 주거비용 지원대상은 아내 연령이 만 44세 이하이고, 영월군에 6개월 이상 계속 거주하고 있는, 기준중위소득 200%이하 무주택가구로, 가구의 소득기준에 따라 월 5만원에서 12만원까지 차등지원 되며 아내가 타시도에서 영월군으로 전입할 경우 월 2만원이 추가 지원된다.

김용화 도시디자인과장은 “무주택 신혼부부 가정에 주거비용 지원 등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여 결혼·출산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penfree@hanmail.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현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