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조사료용 옥수수 수확 연시회 개최

쌀 가격은 안정되고! 농가 소득은 향상되고!

김이박 기자 | 기사입력 2018/09/13 [17:06]

보성군, 조사료용 옥수수 수확 연시회 개최

쌀 가격은 안정되고! 농가 소득은 향상되고!

김이박 기자 | 입력 : 2018/09/13 [17:06]
    보성군
[주간현대] 보성군은 지난 12일 복내면 일봉리 일원에서 ‘사료용 옥수수 수확 연시회’를 개최했다. 이날 연시회에는 조사료 경영체 대표, 옥수수 재배농가, 관계 공무원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연시회는 논 타작물 재배사업의 일환으로 벼 대체 작물을 지원하여 쌀 과잉 생산을 막고 쌀 가격 안정을 꾀하고자 정부가 주도하여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보성군은 이에 발맞춰 252ha에 사료용 옥수수를 심었다. 올해 조사료용 옥수수는 7,530톤이 생산 될 것으로 예상된다. 생산된 옥수수는 관내·외 TMR사료공장과 축산 농가 등에 판매할 예정이다.

군은 일찍이 논 타작물 재배면적 확대와 효율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조사료 옥수수, 총체벼에 대해 단지화를 추진하여 13개소에 350ha의 타작물 단지를 조성했다. 특히, 복내면 일봉 단지는 한 필지도 빠짐없이 모든 농가가 사업에 참여하여 논 타작물 집단재배지의 표본이 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정부 쌀값 안정 정책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고 벼 재배농가의 소득 증대를 위해 논 타작물 재배 면적을 확대해 나가야 한다.”면서 “특히, 조사료용 옥수수는 가치가 높아 축산 농가 호응이 좋고 단지화가 용이해 조사료 자급률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보성군은 올해 논 타작물 재배사업으로 조사료 393ha, 일반작물 86ha, 두류 44ha 등 총 523ha를 타작물을 재배하고 있으며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이행점검을 통해 11월 중 지원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이재명 경기도지사, 어색했던 경찰서의 포토라인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