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넙치 양식장 질병 예방 활동 강화

주기적 모니터링 통해 질병 확산 방지 나서

이산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08:32]

울산시, 넙치 양식장 질병 예방 활동 강화

주기적 모니터링 통해 질병 확산 방지 나서

이산 기자 | 입력 : 2018/09/14 [08:32]
    울산광역시
[주간현대] 울산시는 대한수산질병관리사회와 합동으로 지난 8월 30일부터 2일간 울주군 소재 넙치 양식장 9개소에 대한 기생충감염 합동 조사를 실시했다.

이번 합동조사는 여름철 고수온과 장마 등 환경변화에 따른 양식 넙치의 기생충 발생에 대비해 실시됐다.

검사결과 기생충에 감염된 넙치는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시는 앞으로도 장기간 고수온 등에 노출된 양식 넙치의 기생충발생에 대비해 지속적으로 기생충 모니터링과 질병 예찰활동을 강화하고 기생충 발병 시에도 적기에 치료가 될 수 있도록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양식어가를 대상으로 수산생물질병 발생에 따른 관리방법 교육과 양식장에 대한 주기적인 기생충 모니터링 및 질병예찰을 강화하는 등 질병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평화가 깃드는 장소, 판문점 제5차 남북고위급회담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