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쌀·밭 직불금 204억 원 조기지급 추진

각종 대금도 추석 전 조기집행

강희중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08:29]

당진시, 쌀·밭 직불금 204억 원 조기지급 추진

각종 대금도 추석 전 조기집행

강희중 기자 | 입력 : 2018/09/14 [08:29]
    당진시
[주간현대] 당진시는 농업인의 소득안정을 위해 쌀소득보전직접지불금 190억 원과 밭농업직접지불금 15억 원 등 총204억 원의 직불금을 추석 전에 조기 지급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에 지급되는 쌀직불금은 당진지역 1만1,956명, 1만8,770㏊ 면적에 대한 것으로, 지급단가는 진흥지역 농지의 경우 ㏊당 107만6,416원이며, 진흥지역 밖 농지는 ㏊당 80만7,312원이다.

다만 2019년 3월에 당해 연도 수확기 쌀의 평균가격이 기준 가격인 80㎏ 기준 18만8,000원 이하로 하락할 경우에는 차액에 대해 변동직불금도 지급할 예정이다.

또한 밭직불금은 당진관내 7,406농가 3,031㏊ 면적이 지급대상이며, 지급단가는 진흥지역 농지의 경우 ㏊당 63만7,844원, 진흥지역 밖 농지는 ㏊당 47만8,383원으로, 지난해 대비 ㏊당 약 5만 원가량 인상됐다.

하지만 쌀·밭 직불금 모두 농업 외 소득이 신청 전년도 기준 3,700만 원 이상이거나 농지면적이 1,000㎡ 미만인 경우, 타인의 농지를 무단으로 점유한 경우 등 일부 비대상자는 지급대상에서 제외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직불금 지급이 폭염과 가뭄 등으로 어려움을 겪은 농가들이 경제적으로 어려워지는 시기에 농가 경영안정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번 농·밭 직불금 외에도 시에서 발주한 공사와 용역, 물품 사업비 중 조기 집행이 가능한 48억여 원과 기초·긴급 생계비 11억여 원을 추석 명절 전에 지급을 완료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동성애’만 맴돈,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의 낯 뜨거운 청문회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