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 청전동, 어려운 이웃을 위한 나눔의 손길 이어져

제천구세군교회, 추석명절 앞두고 90만원 상당의 주·부식세트 기탁

서인성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08:53]

제천시 청전동, 어려운 이웃을 위한 나눔의 손길 이어져

제천구세군교회, 추석명절 앞두고 90만원 상당의 주·부식세트 기탁

서인성 기자 | 입력 : 2018/09/14 [08:53]
    제천구세군교회, 추석명절 앞두고 90만원 상당의 주․부식세트 기탁
[주간현대] 제천구세군교회는 지난 13일 청전동행정복지센터에 주·부식세트 31박스를 기탁했다.

라면, 사골곰탕, 햇반, 당면, 김, 고추장, 기름, 생필품 등으로 구성된 주·부식세트는 추석명절을 맞아 관내 어려운 이웃 31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제천구세군교회는 매년 자선냄비모금을 통해 마련한 기금으로 소외계층에게 모기장을 설치해주고 이불을 전달하는 등 지역사회 주민을 위한 나눔의 정신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한편, 청전동에서는 지난 12일 통장협의회에서 백미 30포, 새마을 남·여 지도자협의회에서 라면 40박스를 기탁하였으며,

기관단체협의회에서 라면 20박스, 그랜드컨벤션에서 라면 50박스를 기탁하는 등 추석 명절을 맞아 따뜻한 나눔의 행렬이 줄을 잇고 있다.

이현우 동장은 “지역을 위한 관내 기관, 직능단체, 주민들의 따뜻한 마음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주변의 이웃에게 먼저 손을 내밀어 소외되는 주민이 없도록 촘촘한 복지망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동성애’만 맴돈,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의 낯 뜨거운 청문회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