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청 직장민방위대, 행정안전부장관 유공 표창 영예

서인성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08:57]

증평군청 직장민방위대, 행정안전부장관 유공 표창 영예

서인성 기자 | 입력 : 2018/09/14 [08:57]
    증평군
[주간현대] 증평군청 직장민방위대는 14일 청주시 사직동 청주아트홀에서 열린 민방위대 창설 제 43주년 기념행사에서 민방위 업무 발전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증평군 공직자들로 구성된 군 직장민방위대는 지난 ‘2017년 충청북도 도 단위 민방위 시범훈련’을 성공적으로 치른 것은 물론, 전시 대비 방독면을 100% 확보하는 등 민방위 업무 발전을 위해 노력한 점이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지난 해 11월 증평읍 송산리 증평종합스포츠센터에서 치러진‘충북도 단위 민방위 시범훈련’은 23개 기관·단체, 234명의 인원, 헬기·차량·장비 37점이 동원된 대단위 지진대응훈련으로 치러졌다.

군은 이 훈련에서 지진 발생에 따른 건물 붕괴·화재 발생 상황을 가상하고 신속한 주민대피 및 화재 진화, 인명구조, 긴급 복구 등 실제를 방불케 하는 신속한 대응태세를 선보이며 훈련을 성공적으로 치룬바 있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 도안면 석곡2리 연준흠 민방위대장과 증평읍 교동2리 이상윤 민방위대장은 각각 장관 표창과 도지사 표창을 수상했다.

또 증평읍 이혜림 주무관은 민방위 활동 진흥 공로로 도지사 표창을 수상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동성애’만 맴돈,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의 낯 뜨거운 청문회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