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교육지원청 마을 체험 연수 운영

남부교육지원청 교육혁신지구 교원대상 마을 체험 프로그램 운영

전도국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09:51]

남부교육지원청 마을 체험 연수 운영

남부교육지원청 교육혁신지구 교원대상 마을 체험 프로그램 운영

전도국 기자 | 입력 : 2018/09/14 [09:51]
    남부교육지원청 교육혁신지구 교원대상 마을 체험 프로그램 운영
[주간현대] 인천광역시남부교육지원청은 지난 3일부터 오는 21일까지 관내 초중학교 교감 및 교사를 대상으로 마을체험 연수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연수는 우리 마을의 다양한 체험처와 마을교육공동체를 찾아보고 학교 교육과 연계 운영할 수 있는 사례들을 체험해 보는 7회기의 연수로 운영되고 있다.

관내 인적물적 자원을 탐방하는 체험연수는 업사이클에코센터, 호미마을, 소극장 돌체, 배다리문화마을, 도화동 교육공동체 ‘소나기’, 숭의목공예마을, 개항장, 다구 박물관의 총 7회기의 과정으로 구성됐다.

공덕장 교육장은 “학생의 역량을 기르기 위해 마을과 학교가 협력하여 학생들의 돌봄과 교육을 적극적으로 함께 해야 한다. 오늘의 연수가 그러한 협력을 위한 과정이며 여기 모여 주신 선생님, 교감 선생님들이 마을교육공동체의 실천가로 함께 해주실거라 기대한다.”라고 격려했다.

이번 마을 체험연수는 소그룹단위의 체험과 소통의 과정으로 교원들이 마을활동가들과 만나고 마을의 공동체회복 노력들을 발견하며 학교 교육과의 접점을 찾아보는 내용으로 운영된다.

앞으로 남부교육지원청은 마을과 학교가 동반성장하는 교육을 위해 마을과 학교의 다양한 연계 활동을 강화하고 교육구성원의 역량 강화 연수와 워크숍을 지속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운명과 분노’로 2년 만에 컴백한 ‘이민정’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