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추석 연휴 종합대책’ 추진

안전·청소·교통·비상진료 등 7개 대책반 270여명 비상근무체계 가동

전도국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09:53]

남동구, ‘추석 연휴 종합대책’ 추진

안전·청소·교통·비상진료 등 7개 대책반 270여명 비상근무체계 가동

전도국 기자 | 입력 : 2018/09/14 [09:53]
    남동구
[주간현대] 인천 남동구는 민족 고유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주민들이 안전하고 편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종합대책을 마련하고, 오는 22일부터 26일까지 5일 간 종합상황실을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구는 총괄상황반 · 안전대책반 · 청소대책반 · 환경오염대책반 · 풍수해 및 긴급도로복구 대책반 · 교통대책반 · 비상진료대책반 등 7개 대책반 및 19개 동 상황반 등 직원 총 270여명으로 종합상황실을 편성하여, 연휴기간 각종 민원 및 주민생활 전반에 걸친 문제를 발 빠르게 해결하여 불편사항을 즉시 해소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각 대책반에서는 다중이용시설 등 취약시설에 대한 안전점검 쓰레기 수거 대책 추진 성수품 물가안정 대책 및 물가 모니터링 농·축·수산물 원산지표시 단속 환경오염물질 사업장 불법행위 단속 불우이웃·소외계층 위문활동 전개 풍수해 및 긴급도로복구 대책 산불예방대책 불법주정차 단속 및 특별수송대책 응급진료 상황실 및 당직의료기관·휴일지킴이 약국 운영 등 분야별 대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비교적 긴 연휴기간 구민생활과 밀접한 분야의 대책반 운영을 철저히 하여, 남동구를 찾는 관광객, 귀성객과 남동구민이 안전하고 편안한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연휴기간 비상·당직 의료기관이나 약국 문의는 남동구 보건소로, 불편사항 발생 시에는 남동구 당직실로 연락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동성애’만 맴돈,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의 낯 뜨거운 청문회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