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문화산업 기업 투자유치 협약

14일, 수도권 기업 본사 이전 등 5개 기업과 155억원 규모

이남호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09:22]

광주시, 문화산업 기업 투자유치 협약

14일, 수도권 기업 본사 이전 등 5개 기업과 155억원 규모

이남호 기자 | 입력 : 2018/09/14 [09:22]
    광주광역시
[주간현대] 광주광역시는 14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국내 문화산업 투자의향 5개 기업과 총 155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한다고 밝혔다.

문화산업분야 투자유치협약은 올해 처음으로, 수도권 애니메이션과 모바일게임 기업 3곳, 관내 문화산업 기업 2곳이 문화산업투자진흥지구에 입주해 2020년까지 203명의 고용창출을 이뤄내는 등 지역 문화산업을 발전시키는 견인차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번 협약식에는 EBS에서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는 ‘엄마 까투리’, ‘출동! 슈퍼윙스’, ‘시계마을 터키톡’ 등 애니메이션 제작업체인 ㈜퍼니플럭스의 광주지사 설립과 투자계획 등이 포함돼 지역 애니메이션 업계의 역량과 기술을 한층 끌어 올릴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서울의 모바일게임 업체가 광주로 본사를 이전해 투자와 고용창출을 할 계획이어서 향후 지속적인 수도권 소재 게임 및 애니메이션 기업의 광주 유치와 지역의 문화분야 일자리 확대에도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광주시는 이날 협약식에 이어 수도권 등 관내·외 30여 개 문화산업기업 100여 명이 참석하는 문화산업 투자유치설명회를 열어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조성사업과 문화산업투자조합, 투자진흥지구 운영 등 인센티브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한편, 광주시는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조성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국내 유일의 문화산업투자진흥지구를 운영하고 있다. 향후 첨단실감콘텐츠 제작 클러스터 조성을 통해 문화산업 기업이 안정적으로 성장 할 수 있는 기반을 확고히 갖추고 있어 수도권 기업 등의 많은 관심이 예상된다.

신현대 시 문화산업과장은 “광주시는 아시아문화중심도시로서의 강점과 혜택이 있어 최근 수도권 문화콘텐츠 관련 기업들이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며 “연말에 수도권에서 투자유치설명회를 열어 국내 대표 문화산업 기업이 광주에 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운명과 분노’로 2년 만에 컴백한 ‘이민정’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