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원어민 영어교실 공개수업 실시

각 동 행정복지센터 원어민 강사수업 참관

이경선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09:28]

고양시, 원어민 영어교실 공개수업 실시

각 동 행정복지센터 원어민 강사수업 참관

이경선 기자 | 입력 : 2018/09/14 [09:28]
    고양시
[주간현대] 고양시는 오는 19일부터 21일까지 일반인을 대상으로 전국 지자체 중 최대 규모로 11년째 접어들고 있는 ‘고양시 원어민 영어교실’ 공개수업을 실시한다.

‘고양시 원어민 영어교실’은 전문 원어민 강사가 100% 영어회화로 진행하는 시의 대표적인 교육사업이다. 한국인 보조강사 1명이 배치돼 2인 1조로 진행함으로써 시민 만족도가 높다.

시는 공개수업을 통해 원어민 강사의 수업방식, 난이도, 수업교재 등 자녀들의 수업환경을 학부모들이 관찰할 수 있도록 한다. 또한 일반인에게는 교육 정보를 제공함으로서 수업 참여를 유도하는 행사로 진행한다.

올해는 지난해 32개동에서 3개동이 늘어난 35개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157개 반 수강생들과 함께 생생한 강의 현장을 참관할 수 있다.

강의 참여는 공개수업 기간인 9월 19일부터 21일까지 총 3일 동안 거주지에서 가까운 동 행정복지센터 강의실로 입실하면 된다.

궁금한 사항은 ㈜캐럿글로벌, 고양시 평생교육과로 문의하면 된다. 강사진, 수강신청, 교재 등 전반적인 사항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동성애’만 맴돈,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의 낯 뜨거운 청문회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