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가을밤 클래식기타 선율 속으로 빠져든다

홍주문화회관 9월 ‘문화가 있는 날’ 〈비토 기타듀오콘서트〉 개최

강희중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09:24]

홍성군, 가을밤 클래식기타 선율 속으로 빠져든다

홍주문화회관 9월 ‘문화가 있는 날’ 〈비토 기타듀오콘서트〉 개최

강희중 기자 | 입력 : 2018/09/14 [09:24]
    홍성군
[주간현대] 홍성군 홍주문화회관은 오는 28일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저녁 7시 30분, 클래식기타 듀오 ‘비토’를 초청해 〈비토 기타듀오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비토’는 거장을 뜻하는 ‘Virtooso’의 줄임말로 서울대 음대 출신 남매인 이수진과 이성준이 클래식 기타 듀오를 결성해 남매이자 음악적 동료인 ‘비토’만이 보여줄 수 있는 퍼포먼스와 정통 클래식 기타 듀오의 정수를 보여주며 기타 애호가와 대중으로부터 큰 사랑을 받는 실력파 음악가이다.

이번 공연은 스페인 민요 ‘사랑의 로망스’를 비롯해 영화 디어헌터 주제곡 ‘카바티나’, 시네마천국 중 ‘첫사랑’, 클래식 기타의 명곡 ‘알함브라의 궁전’ 등 귀에 익숙한 클래식기타 명곡들을 관객들에게 선보이며 가을밤에 어울리는 클래식기타의 매력에 모두를 흠뻑 빠져들게 만들 예정이다.

〈비토 기타듀오콘서트〉는 객석이 아닌 무대 위에 관객과 연주자가 함께 자리해 어우러져 진행되는 독특한 형식의 공연으로 관객들은 연주자의 숨소리와 표정 하나하나까지 눈앞에서 확인하며 직접 소통할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을 갖게 된다.

관람료는 무료이며 공연당일 선착순 입장이고, 8세 이상이면 누구나 입장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홍주문화회관 홈페이지 또는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동성애’만 맴돈,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의 낯 뜨거운 청문회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