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민선7기 약속사업 구체화

5대 분야 93개 사업, 민선7기 대전발전 모습 그려

최중모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0:04]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민선7기 약속사업 구체화

5대 분야 93개 사업, 민선7기 대전발전 모습 그려

최중모 기자 | 입력 : 2018/09/14 [10:04]
    대전광역시
[주간현대] 대전시는 14일 오전 대회의실에서 새로운대전위원회, 시민사회단체 대표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민선 7기 시민과의 약속사업 실천계획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공약의 취지와 실행가능성, 그리고 유사사업 통합과 기 추진사업의 연계 반영 등 검토와 조정을 통해 선정된 5대 분야 93개 사업과 구체적인 실행계획이 발표됐다.

이를 위해 대전시는 지난 6월, 대전시장직 인수위원회에서 검토된 허태정 시장의 97개 공약사업과 시민의견을 수렴해 추가한 5개 사업 등 모두 102개 사업들에 대해 새로운대전위원회 기획단과 실·국별 협의를 거쳤다.

5대 분야 93개 사업들의 총 소요예상 사업비는 3조 9,975억 원으로 재원별로는 국비 8,010억 원, 시비 1조 4,028억 원, 기타 1조 7,937억 원이며 임기 내 2조 9,905억 원, 임기 후 1조 70억 원이다.

분야별로는 경제·노동 1조 9,407억 원, 환경·안전·교통 1조 1,185억 원, 교육·문화·스포츠 4,556억 원, 복지·인권 3,683억 원 순이다.

4차산업혁명특별시 완성을 위한 동북권 제2대덕밸리 추진, 융합 연구혁신센터 조성, 사각지대 없는 복지도시 구현을 위한 드림하우징 3천호 공급과 지역의 현안과제인 대전의료원 설립 등이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규모별로는 100억 원 미만 사업이 47개로 가장 많고, 1,000억 원 이상은 10개이며 비예산 사업은 6개다.

시민과의 약속사업 중, 1000억 원 이상 소요되는 대형사업으로는 동북권 제2대덕밸리 추진 청년·신혼부부를 위한 드림하우징 3천호 공급 공공용 친환경차량 교체 및 인프라 구축 둔산 센트럴파크 조성 대덕 R&D특구 성과 사업화'융합연구혁신센터'조성 베이스볼 드림파크 조성 지역 안전지수 개선을 통한 시민안전도시 구현 대전의료원 설립 고교까지 전학년 무상급식 시행으로 10개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약속사업들의 구체화 과정에서 중앙정부 정책 변경 및 새로운 행정수요 변화 등에 적극적으로 대응, 맞춤 전략을 수립하는 등 약속사업이 꼭 실현될 수 있도록 역점을 두고 추진해 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지방재정이 어려운 만큼 중앙부처 방문 건의를 통해 국비확보에 최선의 노력을 다 해주고, 지역 국회의원과 언론에서도 적극적인 활동과 지원을 함께 해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평화가 깃드는 장소, 판문점 제5차 남북고위급회담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