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시설관리공단, 하수처리 방류수 이용 꽃길 조성

김수경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1:25]

밀양시시설관리공단, 하수처리 방류수 이용 꽃길 조성

김수경 기자 | 입력 : 2018/09/14 [11:25]
    꽃모 식재 활동 모습
[주간현대] 지난 9월 초 밀양시시설관리공단 직원들로 구성된 동아리 ‘꽃내음 물내음’은 상남면 하수처리시설 유휴부지 600㎡ 면적에 꽃길 조성을 위한 꽃모 심기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맥문동 5,000주, 구절초 4,000주, 덩굴장미 75주를 심었다. 이 꽃모는 10월 말 만개하여 절정에 이를 것으로 보이며, 특히 하수처리장에서 처리한 방류수를 이용해서 키운다는데 의미가 깊다.

박철석 이사장은 “밀양시의 생활 오·폐수 등이 하수처리시설의 기능을 통해 깨끗한 생태자원으로 재생산되고 있음을 널리 홍보하고, 재배된 식물을 하수처리시설 조경미화에 활용하는 자연 순환에 의미를 둔다.”라며, “순차적으로 방류수를 이용한 양묘장 설치 및 연못 부유식물 키우기 등 다양한 환경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유치부 등의 견학생에게 화초 옮겨심기, 방류수로 물주기, 부평초 나눔 등의 체험활동에도 활용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땐뽀걸즈, 첫 주연으로 나선 배우 ‘박세완’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