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친환경농업대학 치유농업 프로그램 설계 교육 실시

농촌의 새로운 가치 창출을 위한 치유농업지도자 양성에 나서

김이박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3:39]

광양시, 친환경농업대학 치유농업 프로그램 설계 교육 실시

농촌의 새로운 가치 창출을 위한 치유농업지도자 양성에 나서

김이박 기자 | 입력 : 2018/09/14 [13:39]
    농촌의 새로운 가치 창출을 위한 치유농업지도자 양성에 나서
[주간현대] 광양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 13일 농업인교육관에서 치유농업반 교육생 45명을 대상으로 ‘치유농업 프로그램 설계’라는 주제로 교육을 실시했다.

교육은 농업·농촌의 자원과 이와 관련된 활동을 통해 일상에 지친 현대인들의 신체적, 정신적 건강을 치유하고 새로운 소득창출 방법을 모색하는데 도움이 되도록 진행됐다.

그동안 시는 지난 4월 4일부터 오는 10월까지 6개월간 주 1회 100시간 이상의 진행되는 중장기 전문농업인 교육과정인 제21기 친환경농업대학 치유농업반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치유농업반에서는 엘리트 농업인 육성을 위한 치유농업의 유형과 특성, 치유적 환경조성 방법, 관내외 체험농장 현장견학 등 이론과 실습을 병행하는 체계적인 학습이 이뤄지고 있다.

앞서 지난 8월에는 ‘동물 및 곤충 매개 치유로 농업·농촌·농업인의 삶의 질을 향상’이라는 주제로 교육을 실시했다.

이정헌 기술지원팀장은 “최근 농업 트렌드 변화에 맞춰 농촌마을의 고유한 자원을 활용한 치유관광 콘텐츠를 적극 발굴하겠다.”며, “시는 방문하는 고객들의 만족도 향상과 재방문율을 높여 농촌의 소득증대로 연결되도록 전문 치유농업지도자를 양성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동성애’만 맴돈,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의 낯 뜨거운 청문회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