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 용산면 행정·사회단체, 화합의 동산 가꾸기

김이박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3:55]

장흥 용산면 행정·사회단체, 화합의 동산 가꾸기

김이박 기자 | 입력 : 2018/09/14 [13:55]
    화합의 동산 가꾸기
[주간현대] 장흥군 용산면은 14일 면사무소와 번영회 등 14개 사회단체 회원 1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화합의 동산 가꾸기’ 행사를 가졌다.

화합의 동산은 관내 소재 소공원과 가로화단 8개소와 남상천 벚나무길 7.5km 구간을 각 사회단체가 담당 구역을 지정하고 자율 관리해 나가는 사업이다.

이날 참가자들은 이른 아침부터 예초기, 낫, 마대 등을 동원해 풀베기와 주변 환경 정화, 남상천 벚꽃길 나무 가지치기에 임했다.

김병수 면장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행정과 지역사회가 합심하여 고향을 찾는 향우와 지역민들을 위해 궂은 날씨 속에서도 행사에 적극 참여해 준 것에 무척 고마움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화합의 동산 가꾸기 행사가 꾸준히 이어져 우리 면을 찾는 향우 및 방문객들에게 '청정지역 1번지 용산면'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이재명 경기도지사, 어색했던 경찰서의 포토라인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