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함양사건추모공원 가을맞이 분주

추석·한방약초축제 맞아 쾌적한 환경 조성

김수경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3:07]

산청함양사건추모공원 가을맞이 분주

추석·한방약초축제 맞아 쾌적한 환경 조성

김수경 기자 | 입력 : 2018/09/14 [13:07]
    산청함양사건추모공원 가을맞이
[주간현대] 산청·함양사건 추모공원은 다가오는 추석명절을 맞이해 공원 내 화분에 국화, 메리골드 등을 식재하는 등 쾌적한 공원 조성을 위해 분주한 모습이다.

한국전쟁 당시 지리산 일대 공비토벌작전 중 발생된 민간인 희생자를 모시고자 2004년 조성된 산청함양사건추모공원은 지리산둘레길 5코스와 접하고 있다.

둘레길을 찾는 등산객의 휴식공간 및 공원 관람객들의 교육현장으로 자리매김해 매년 3만여 명이 찾아오고 있다.

이에 추모공원은 다가올 추석과 산청한방약초축제에 맞춰 보다 더 안락하고 편안한 분위기를 만들기 위해 메리골드와 국화 등을 식재해 추모객 맞이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추모공원 관계자는“4계절 내내 볼거리가 있는 조경과 쾌적한 환경을 조성함은 물론 내년에는 노약자들의 접근성 개선을 위해 경사가 완만한 우회 데크도 조성할 계획이다. 누구나 편안하게 쉬어갈 수 있는 공원 및 과거사를 되짚어 볼 수 있는 역사교육현장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땐뽀걸즈, 첫 주연으로 나선 배우 ‘박세완’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