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보듬마을 벽화 조성

함께 만드는 아름다운 마을

박희정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3:41]

치매보듬마을 벽화 조성

함께 만드는 아름다운 마을

박희정 기자 | 입력 : 2018/09/14 [13:41]
    치매보듬마을 벽화 조성
[주간현대] 선산보건소는 지난 13일과 14일 이틀간 구미시 산동면 임천리 새마을회관 담장 벽화그리기를 실시했다.

치매보듬마을 벽화그리기는 경운대학교 멀티미디어학과 시각디자인전공 동아리의 재능기부로 이루어졌으며 치매환자를 포함한 마을 주민 20여명이 함께 참여하여 담장을 알록달록하게 색칠함으로써 마을 전체 분위기를 밝게 변화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치매보듬마을은 치매가 있어도 살던 지역에서 이웃의 관심과 배려로 안전하고 행복하게 일상생활을 하며 살아갈 수 있는 마을로, 산동면 임천리를 대상지로 선정하여 선산보건소·경운대학교·경상북도·광역치매센터가 공동 협력, 치매환자와 지역주민이 함께 어우러져 살아가는 공동체형성을 목표로 삼고 있다.

소지형 선산보건소장은 “치매가 사회적 문제로 부각되고 있는 만큼 치매극복을 위해 다양한 시책을 발굴하고 시행해 치매 걱정 없는 건강하고 안전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땐뽀걸즈, 첫 주연으로 나선 배우 ‘박세완’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