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2018년 3분기 운영위원회' 개최

박희정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3:50]

성주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2018년 3분기 운영위원회' 개최

박희정 기자 | 입력 : 2018/09/14 [13:50]
    성주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2018년 3분기 운영위원회
[주간현대] 성주군 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지난 13일 오후 2시 성주문화예술회관 2층 종합교육장에서 성주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2018년 3분기 운영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번 위원회에서는 2018년 상반기 다문화가족지원사업 실적보고 및 하반기 사업 안내, 기타 다문화정책 의견 수렴 등 2018년 다문화사업에 대한 심도 있는 안건들을 논의했다.

2018년 상반기 실적으로는 찾아가는 다문화가족 공부방 7개 사업, 한국어교육 6개 사업, 방문교육 3개 사업, 인권 및 다문화인식개선 4개 사업, 일자리지원 4개 사업, 자원연계 8개 사업, 자조모임 4개 사업 다문화가족봉사단, 상담, 자녀교육, 이중언어, 아버지교육, 부부교육, 다문화이해교육 등 50여개 사업을 운영하여 총 557명이 이용하였으며, 하반기 신규 사업으로 다문화가족 국제특송 지원사업, 고부교육, 다문화 청소년 문화예술지원, 행복병원 등을 운영할 예정이다.

성주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관계자는 “분기별로 개최되는 운영위원회를 통하여 사업을 공유하고 센터 평가와 더불어 더 나은 프로그램 개발과 서비스 지원에 힘쓰고 있으며, 다문화가족에게 꼭 필요한 서비스 지원으로 한국사회 안정적인 정착과 행복한 가정생활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동성애’만 맴돈,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의 낯 뜨거운 청문회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