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연휴, 즐길 거리 가득한 ‘영주 선비촌으로 오세요’

영주시, 추석명절 특별공연 및 민속행사 개최

박희정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3:54]

추석연휴, 즐길 거리 가득한 ‘영주 선비촌으로 오세요’

영주시, 추석명절 특별공연 및 민속행사 개최

박희정 기자 | 입력 : 2018/09/14 [13:54]
    영주 선비촌 전경
[주간현대] 영주시는 오는 23일부터 26일까지 4일간 선비촌 일원에서 추석맞이 특별공연과 민속행사를 개최한다.

시는 추석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향객과 관람객들이 가족, 연인과 함께 즐거운 공연을 즐기고 다채로운 전통놀이와 옛 선현들의 생활상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선비촌 일원에서 공연과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추석 당일인 24일에는 “아카펠라 젠틀맨”의 아카펠라 공연이 오후3시부터 50분간 진행되고, 다음 날인 25일에는 “재즈피아니스트와 소리꾼의 만남” 공연이 오후3시부터 50분 동안 진행 된다.

체험행사로는 24일과 25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전통공예 매듭체험과 딱지 접기 체험이 있고 낮 12시와 오후 2시에는 떡메치기 행사도 진행된다. 이외에도 “윷놀이”, “투호놀이”, “굴렁쇠굴리기”, “제기차기” 등 다양한 체험행사로 관람객들을 맞이할 예정이다.

한편, 추석 당일에는 명절의 의미를 되새기고 관람객들의 편의제공과 다양한 공연 및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선비촌을 비롯한 소수서원, 소수박물관을 무료로 개방하며, 26일도 “문화가 있는 날”로 무료로 개방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동성애’만 맴돈,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의 낯 뜨거운 청문회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