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신재생에너지단지 테마체험관 추석연휴 정상운영 한다

자녀들과 함께할 수 있는 풍성한 체험거리 제공

주우진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4:16]

부안신재생에너지단지 테마체험관 추석연휴 정상운영 한다

자녀들과 함께할 수 있는 풍성한 체험거리 제공

주우진 기자 | 입력 : 2018/09/14 [14:16]
    자녀들과 함께할 수 있는 풍성한 체험거리 제공
[주간현대] 전북도는 추석 연휴를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들이 정겹고 행복한 추석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추석연휴 기간 동안 부안 신재생에너지단지 테마체험관을 정상 운영한다고 밝혔다.

부안 신재생에너지단지는 테마체험단지와 실증연구단지 그리고 산업단지가 공존하는 국내 최초의 복합단지로 에너지 절약 의식을 전파함으로써 범국민적인 에너지절약 분위기를 조성하여 관람객들이 저탄소 녹색생활을 실현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다. 테마체험관은 12개의 테마를 중심으로 전시물, 영상시설, 게임, 학습시설로 구성되어 있다.

체험관 2층에서는 8개 분야의 재생에너지와 3개 분야의 신에너지 등 총 12가지의 신재생에너지를, 3층에서는 그린하우스 체험을 학습하고 즐길 수 있다.

또한, 테마체험관에서 상영하는 ‘미래의 빛’은 에너지 도적단의 침입과 에너지 고갈 위기로부터 놀이동산을 지켜내는 주인공 ‘미래’와 ‘삐에로’의 활약상을 담은 4D애니메이션으로 의자의 진동과 바람 등의 특수효과를 느낄 수 있는 오감 자극형 입체영상을 즐길 수 있다.

더불어 부안단지 광장에 설치되어 있는 대형 풍력발전기는 대규모 발전기를 눈앞에서 직접 보고 만질 수 있어 흥미를 더하고 있다.

특히, 테마체험관의 현재 누적방문객 59만명을 돌파했으며, 이는 신재생에너지 테마체험관이 친환경 현장체험학습 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음을 증명하고 있다.

한편 부안 신재생에너지단지는 컨퍼런스룸, 세미나실, 기숙사가 구비되어 있어 다양한 형태의 교육과 행사가 가능하다. 9월부터는 도내 중학생을 대상으로 운영되는 체험교육프로그램이 진행될 것이며, 오는 19일부터 20일에는 제15회 신재생에너지 국제포럼을 개최될 예정이다.

단군 이래 국내 최대의 간척사업인 새만금 방조제, 군산 근대문화 관련 유적지, 부안 천혜의 자연관광지 채석강 등과 연계되어 있어 가족들과 풍요로운 시간을 보낼 수 있어 매년 각광을 받고 있다.

전북도 관계자는 연휴를 맞아 테마체험관에서 가족들이 즐거운 추억을 만들고, 부안 단지 인근에서 “2023 세계 잼버리 대회”가 개최되는 만큼 이와 연계한 사업을 추가 발굴하여 테마체험관 뿐만 아니라 신재생에너지단지를 국가적인 신재생 클러스터로 활성화 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동성애’만 맴돈,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의 낯 뜨거운 청문회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