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에 찾아 온 산타

희망을 나누는 사람들 남원시에 14톤 후원물품 전달

주우진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4:39]

9월에 찾아 온 산타

희망을 나누는 사람들 남원시에 14톤 후원물품 전달

주우진 기자 | 입력 : 2018/09/14 [14:39]
    희망을 나누는 사람들 남원시에 14톤 후원물품 전달
[주간현대] 추석을 앞둔 지난 13일 목요일‘희망을 나누는 사람들’에서 남원시 저소득층 취약가구를 지원하기 위해 세탁세제 14톤을 남원시 드림스타트에 전달했다.

이번에 후원된 세탁세제 14톤은 관내 다문화건강가정지원센터, 지역아동센터 24개소, 장애인단체, 노인복지관, 청소년수련관 등 53개 취약계층 관리 기관과 읍·면동 위탁가정, 독거노인, 드림스타트 취약가구 등 414가구에 골고루 배부됐다.

희망을 나누는 사람들은 지난 2007년 설립되어 남원시와는 2017년 협약을 맺고 그해 8500만원 상당의 도서, 컴퓨터, 장학금 및 후원물품을 지원한 바 있으며, 올해도 영어 수강권, 교복, 생활필수품을 지원하는 등 전국 저소득 가정, 한부모, 조선가정 등 어려운 가정에 희망을 나누는 복지사업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

남원시 여성가족과장은 이번 후원물품이 힘들고 어려운 가정에 따뜻한 명절선물이 될 수 있을 것 같아 매우 기쁘고, 후원해 주신 관계자 분들께 거듭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복지사각지대에서 도움의 손길 없이 고통 받는 사람이 없도록 취약가정 발굴 및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땐뽀걸즈, 첫 주연으로 나선 배우 ‘박세완’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