펑펑 쏟아져라, 영덕송이 풍년기원제 지내

송이생산자 안전과 소득향상, 지역경기 활성화 기원

박희정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4:54]

펑펑 쏟아져라, 영덕송이 풍년기원제 지내

송이생산자 안전과 소득향상, 지역경기 활성화 기원

박희정 기자 | 입력 : 2018/09/14 [14:54]
    영덕송이 풍년기원제
[주간현대] 영덕송이의 풍년을 비는 기원제가 지난 13일 지품면 삼화리 국사봉 정상에서 열렸다.

영덕군수, 영덕군송이생산자협회장, 산림조합장 등 30명은 올해 송이가 풍성하게 생산돼 6년 연속 전국 1위를 기록한 송이명산의 명성이 계속되길 기원했다. 또한 송이생산자 안전, 소득향상과 함께 지역경기가 활성화되기를 빌었다.

올해 영덕송이장터는 오는 17일부터 10월 21일까지 영덕군민운동장과 사랑해요 영덕휴게소에서 개최되며 생산자가 직접 따온 신선한 송이를 구입할 수 있다.

이희진 영덕군수는 “송이가 풍년이 들어 생산자는 소득이 늘고 소비자는 저렴하게 송이를 맛볼 수 있으면 좋겠다. 지역경기도 활성화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평화가 깃드는 장소, 판문점 제5차 남북고위급회담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