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텍·골든브릿지제4호스팩, 합병 상장 추진

인터넷뉴스팀 | 기사입력 2018/09/14 [14:52]

마이크로텍·골든브릿지제4호스팩, 합병 상장 추진

인터넷뉴스팀 | 입력 : 2018/09/14 [14:52]


반도체·디스플레이 핵심 부품 전문 기업 마이크로텍이 골든브릿지제4호스팩과의 합병을 통해 코스닥시장 상장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1992년 설립된 마이크로텍(대표이사 송성태)은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제조 공정 중 진공 기술과 관련된 부품 및 밸브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회사는 고 진공 상태 유지를 위한 초정밀 가공 기술과 관련 제품을 연구 개발해 국내외 유력한 반도체 설비 업체에 공급 중이다.

마이크로텍의 주력 제품인 진공 챔버(Chamber)와 이를 구성하는 각종 파트, 진공 상태를 만들어 주기 위한 진공 펌프를 보호하는 오토 게이트 밸브는 플라즈마(Plasma) 상태에서 공정이 진행되는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산업의 필수 핵심 부품이다.

국내외 반도체 제조사들의 신규 팹 투자 열기가 이어지고, 플렉시블(Flexible) OLED 시장 성장과 중국 디스플레이 업체들의 설비 증설이 늘어나고 있어, 마이크로텍의 향후 성장이 더욱 기대되고 있다.

마이크로텍은 반도체 산업의 투자 확대와 함께 진공 밸브 사업의 고성장이 실현되며 실적이 지속 성장하고 있다. 2015년 이후 매출액 연평균 성장률 32.4%, 영업이익 연평균 성장률 80.9%, 순이익 연평균 성장률 108.1%로, 지난해에는 매출액 215억4200만원, 영업이익 21억2600만원, 순이익 14억9700만원의 실적을 달성했다.

양사는 21일 합병 승인 주주총회를 거쳐, 내달 26일 합병될 예정이다. 합병 후 총 발행 주식 수는 1900만0928주로, 합병 신주 상장 예정일은 11월 8일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지스타 2018] “프렌즈 레이싱·포트나이트로 지루함 달래자”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