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우수정책, 아프리카까지 전해지다

탄자니아 중앙·지방 공무원 방문… 먹거리·경제정책 등 벤치마킹

주우진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5:11]

완주군 우수정책, 아프리카까지 전해지다

탄자니아 중앙·지방 공무원 방문… 먹거리·경제정책 등 벤치마킹

주우진 기자 | 입력 : 2018/09/14 [15:11]
    완주군
[주간현대] 완주군의 먹거리 정책이 세계무대에서 인정받은 가운데 아프리카 대륙 탄자니아에서도 완주군의 우수 정책을 배우기 위해 찾았다.

14일 탄지니아 대통령실 소속 지역행정 및 지방정부 담당관실 욥 과장을 비롯한 중앙·지방 공무원 10명이 완주군을 찾아 우수정책 사례를 직접 확인했다.

이번 방문은 지방자치인재개발원 ‘탄자니아 지방행정역량과정’의 일환으로 이뤄진 것으로 지방정부 농업농촌정책 중 최고로 평가받고 있는 완주군의 로컬푸드 사례와 지역경제 활성화 정책을 벤치마킹하는 자리가 됐다.

완주군은 지역경제 활성화 정책, 로컬푸드 등 농업 활성화 정책을 공유하고, 청사를 둘러보며 각 시설을 소개했다.

욥 과장은 “세계로 뻗어가는 완주군의 먹거리 정책이 놀랍다”며 “탄자니아에 돌아가 완주군의 다양한 정책들을 논의하고, 적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원영 완주부군수는 “주민의 행복과 지역발전을 위해서는 지속적이고 장기적인 공무원들의 고민과 열정이 필요하다”며 “완주의 정책이 탄자니아 정책수립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동성애’만 맴돈,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의 낯 뜨거운 청문회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