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지역농산물 수출활성화 위해 수출농가 한자리에 모여

김수경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5:07]

고성군, 지역농산물 수출활성화 위해 수출농가 한자리에 모여

김수경 기자 | 입력 : 2018/09/14 [15:07]
    고성군(경상남도)
[주간현대] 고성군은 14일 오후 2시, 고성군농업기술센터에서 농산물 및 농산가공식품 수출활성화 촉진을 위한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백두현 고성군수, 농산물 수출업체 관계자, 파프리카, 참다래 등 수출 농가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설명회는 농산물 수출 준비과정 등의 정보를 교류하고 수출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농산물 및 농산가공품의 수출 동향 및 전망, 수출 촉진을 위한 지원시책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백 군수는 농산물 수출의 어려움 등 농가와 수출업체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수출확대 방안에 대해 모색했다.

또한 수출농가들의 의견을 수렴해 수출 경쟁력을 갖추기 위한 다양한 지원방안을 검토했다.

백 군수는 “신선농산물 및 가공제품의 수출이 활발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수출기반사업을 강화하고 수출유망 품목을 지속적으로 발굴 육성하겠다”며 “지역의 우수 농산물과 농산가공식품의 수출길이 확대될 수 있도록 해외시장 판매 홍보 등 각종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한편, 고성군은 지난해 일본, 동남아, 네덜란드, 홍콩, 싱가포르 등지에 파프리카, 새송이버섯, 딸기 등 9품목 3620톤 1만 753불을 수출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동성애’만 맴돈,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의 낯 뜨거운 청문회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