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니까 청춘이다...‘경산 대학인 ColorfulRun’ 개최

영남대학교 일원에서 2,000명이 하나되다

박희정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5:17]

달리니까 청춘이다...‘경산 대학인 ColorfulRun’ 개최

영남대학교 일원에서 2,000명이 하나되다

박희정 기자 | 입력 : 2018/09/14 [15:17]
    경상북도
[주간현대] 경상북도와 경산시는 오는 15일 영남대학교 일원에서 대학생, 유학생, 교직원, 시민 등 2,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6회 경산 대학인 Colorful Run’을 개최한다.

올해 6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달리니까 청춘이다’라는 슬로건으로 대학생들의 창의적이고 다양한 개성표현을 위한 문화교류행사의 일환으로, 젊은이들의 열정과 끼를 발산하는 공연문화의 장을 펼치기 위해 마련했다.

참가자들은 영남대학교 캠퍼스 전 구역을 활용해 페이스페인팅, 추억의 뽑기, 동아리 체험관, K-POP 가요제, 대학 홍보관 등 다양한 문화 공연과 체험거리를 만끽할 수 있다.

특히, 영남대학교를 한 바퀴 경유하는 컬러풀 마라톤은 5개의 컬러존을 마련하고 5개의 미션을 수행하도록 해 재미와 감동을 동시에 줄 계획이다.

행사에 참석한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젊음의 특권은 열정과 무한한 가능성”이라고 언급하면서 “앞으로는 인적네트워크가 지구촌 시대의 경쟁력인 만큼 이번 행사가 새로운 네트워크를 만드는 멋진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대학생들에게 희망과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이재명 경기도지사, 어색했던 경찰서의 포토라인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