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유총연맹인천서구지회, 전쟁당시 음식시식회 및 호국안보 사진 전시회 개최

전도국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6:27]

한국자유총연맹인천서구지회, 전쟁당시 음식시식회 및 호국안보 사진 전시회 개최

전도국 기자 | 입력 : 2018/09/14 [16:27]
    전쟁당시 음식시식회 및 호국안보 사진 전시회
[주간현대] 한국자유총연맹 인천서구지회는 석남체육공원에서 전쟁 당시 음식 시식회와 호국안보 사진 전시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68주년 9.15 인천상륙작전 기념을 맞아 이재현 서구청장을 비롯한 지역 인사와, 주민들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의 안보의식을 고취하고 가난하고 힘들었던 그 시절의 음식체험을 통해 근검절약하는 정신을 일깨우며 나라를 위해 몸 바친 순국선열들의 애국정신을 되새기기 위해 마련됐다.

시식회에는 전쟁 당시 먹었던 보리주먹밥, 쑥개떡 등의 음식이 소개되고, 호국안보 사진전에는 일제 강점기의 호국활동, 해방정국, 6.25전쟁 상황, 남북화해, 협력, 교류, 통일의 길 등을 담은 사진 20여 점이 전시되어 눈길을 끌었다.

행사를 주관한 강신덕 지회장은 “이번 행사는 전쟁 당시 어려웠던 시절의 음식문화체험을 통해 자유와 평화가 얼마나 소중한 것인가를 일깨우고, 전쟁의 아픔을 간접적으로 체험해 안보의식을 고취하고자 마련됐다”고 말했다.

행사에 참석한 이재현 서구청장은 “행사를 주관한 자유총연맹 서구지회의 노고를 격려하면서, 남북화해 분위기가 고조되고 있는 중요한 시점에서, 주민 모두가 나라를 사랑하는 마음을 가질 수 있도록 지속해서 활동해달라”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동성애’만 맴돈,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의 낯 뜨거운 청문회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