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양구, 일반음식점 영업자 위생교육

전도국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6:39]

계양구, 일반음식점 영업자 위생교육

전도국 기자 | 입력 : 2018/09/14 [16:39]
    일반음식점 영업자 위생교육
[주간현대] 인천 계양구는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6회에 걸쳐 계양구청 6층 대강당에서 기존 일반음식점 영업자 약 1,150명을 대상으로 위생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식품위생법에 따른 정기교육으로 일반음식점의 식품안전성 확보와 위생관리능력을 제고하고자 사단법인 한국외식업중앙회 인천광역시지회 계양구지부 주관으로 마련됐다.

김진숙 위생과장의 식품위생법 해설 및 위생시책에 대한 교육과 청암노무법인 노무사의 외식업 노무관리교육, 호원대학교수의 식품안전관리 및 식중독 예방관리법 순으로 진행이 되어 계양구의 음식점 수준을 한 단계 끌어 올리는 계기가 됐다.

구 관계자는 “ 영업자 위생교육을 통해 식품위생법을 준수하고 식품안전에 대한 올바른 의식을 키워 계양구에서 식품위해사고가 발행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이재명 경기도지사, 어색했던 경찰서의 포토라인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