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여성청소년 위생용품 지원사업 추진

여성청소년 건강관리 강화군이 책임집니다

전도국 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16:41]

강화군, 여성청소년 위생용품 지원사업 추진

여성청소년 건강관리 강화군이 책임집니다

전도국 기자 | 입력 : 2018/09/14 [16:41]
    군 관계자가 대상자 학부모에게 물품을 전달하고 있다.
[주간현대] 강화군은 여성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고 건강권을 보장하기 위해 관내 저소득 여성청소년을 대상으로 위생용품 지원사업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만11∼18세 저소득층 여성청소년으로 이달 17일부터 10월 12일까지 주소지 읍·면사무소에서 신청 및 접수를 받는다.

신청자격은 청소년 본인 또는 부모, 주민등록상 세대를 같이하는 가족이며, 사회복지시설에서는 센터장이 신청이 가능하다. 신분 확인을 위해 청소년의 경우 청소년증 또는 학생증이 필요하며, 그 외의 신청자는 신분증 주민등록증, 운전면허증, 여권 등이 필요하다.

위생용품 지원 소식을 접한 한 여성청소년은 “위생용품이 생각보다 비싸서 살 때마다 고민이었는데, 걱정을 한시름 놓을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유천호 군수는 “강화군의 밝은 미래는 청소년들에게 있다”며, “청소년들이 강화군의 주춧돌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시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동성애’만 맴돈,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의 낯 뜨거운 청문회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