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서부서, 함께해요 불법촬영 OFF 캠페인

당신을 위한 작은 배려, 불법촬영OFF

이경선 기자 | 기사입력 2018/10/11 [10:59]

일산서부서, 함께해요 불법촬영 OFF 캠페인

당신을 위한 작은 배려, 불법촬영OFF

이경선 기자 | 입력 : 2018/10/11 [10:59]
    불법촬영 OFF 캠페인 포스터
[주간현대] 청소년 불법촬영 범죄가 점점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어 가고 있는 가운데, 일산서부경찰서는 불법촬영 범죄에 대한 예방활동의 일환으로 학생들과의 공감대를 형성하고자 '불법촬영 OFF 캠페인'을 실시한다.

'불법촬영 OFF 캠페인'이란 스마트폰 카메라에 ‘OFF’라는 문구가 삽입된 액정클리너를 부착, 필요시 카메라를 가려 ‘불법촬영에 반대한다’는 메시지 전달과 함께 ‘누군가를 찍고 있다는 오해를 미리 차단한다’는 캠페인이다.

이는 불법촬영 범죄 중 대부분이 스마트폰을 악용하는 경우가 많아지면서 휴대폰을 마주하는 것만으로도 불편함과 불안함을 느끼는 것에서 착안하여 ‘필요한 순간 카메라를 잠시 OFF하자’는 것과 ‘불법촬영물은 모두가 OFF하자’는 직관적이면서도 단호한 메시지로 불법촬영 반대 캠페인에 동참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와 관련하여 일산서부경찰서 학교전담경찰관은 배우 박시은과 관련 포스터를 제작하여 SNS 등 각종 온라인 홍보와 함께 학교 내 포스터를 부착하는 등 오프라인 홍보도 병행할 예정이다.

일산서부경찰서는 ‘불법촬영 범죄 근절을 위해 지속적으로 캠페인을 추진하여 시민이 안심하고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평화가 깃드는 장소, 판문점 제5차 남북고위급회담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