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섬찰쌀보리 적기에 파종하세요

찰쌀보리 품질향상과 다수확은 적기 파종이 좌우

전도국 기자 | 기사입력 2018/10/11 [11:11]

강화섬찰쌀보리 적기에 파종하세요

찰쌀보리 품질향상과 다수확은 적기 파종이 좌우

전도국 기자 | 입력 : 2018/10/11 [11:11]
    보리파종 모습
[주간현대] 강화군이 찰쌀보리 파종시기를 맞아 건전한 종자 사용과 적기 파종 및 적정 파종량을 철저히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찰쌀보리의 품질 향상과 다수확을 위해서는 월동 전에 5∼6매의 잎을 확보하도록 10월 중순까지 파종해야 한다. 파종시기가 너무 늦으면 보리가 분얼이 늦어져 이삭수가 적어지고 월동 중 얼어 죽게 되는 등 수량이 감소하므로 적기파종은 매우 중요하다.

정부 보급종 이외의 종자는 깜부기병과 줄무늬병 예방이 필요한데 이를 위해서는 파종 전 종자 1kg당 카복신·티람 분제 2.5g의 비율로 종자소독 후 파종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파종 후 3일 이내에 제초제 처리로 잡초를 방제하고, 배수골을 깊게 하는 등 배수 관리를 철저히 해야 습해를 예방하고 월동률을 향상시킬 수 있다”며 체계적인 배수 관리를 당부했다.

한편, 강화군은 80여 농가 90ha의 농지에서 찰쌀보리를 재배하고 있으며, 경지이용률과 농가소득을 높이기 위해 벼 수확 후 이모작 재배를 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평화가 깃드는 장소, 판문점 제5차 남북고위급회담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