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시, 태풍 콩레이 피해농가 일손돕기에 나서

김수경 기자 | 기사입력 2018/10/11 [14:27]

사천시, 태풍 콩레이 피해농가 일손돕기에 나서

김수경 기자 | 입력 : 2018/10/11 [14:27]
    태풍 콩레이 피해농가 일손돕기
[주간현대] 사천시는 지난 10일 경남도청 농정국과 협력하여 이번 태풍 ‘콩레이’로 인해 침수피해가 가장 컸던 곤명면 송림리에 농촌 일손돕기에 나섰다. 피해 농가는 쥬키니 호박을 약 0.9ha를 재배하고 있으며, 이번 태풍으로 전면 침수 피해를 입었다.

사천시와 도 농정국은 하우스 주변 배수로 정비, 자재정리, 고사작물 제거, 비닐 벗기기 등을 작업했으며, 많은 일손 덕분에 약 2주 가량의 작업량을 하루 만에 마칠 수 있게 됐다.

피해 농가는 “올해 폭염, 집중호우, 태풍 등 많은 재해에 생계유지가 어려웠는데 일손 요청에 적극적으로 도움을 주셔서 큰 힘이 됐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사천시는 “아직까지 태풍으로 인해 복구 작업이 필요한 농가가 있다면 적극적으로 일손 지원에 나 서겠다.“고 전하며, ”적극적인 일손돕기가 피해 지역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오늘부터는 예의바르게? 사이다 이재명 변신?! (feat. 조원진)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