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시, 양산삽량문화축전 최종 현장 점검

김수경 기자 | 기사입력 2018/10/11 [14:46]

양산시, 양산삽량문화축전 최종 현장 점검

김수경 기자 | 입력 : 2018/10/11 [14:46]
    양산삽량문화축전 행사장 현장 점검
[주간현대] 양산시는 11일 10시에 양산삽량문화축전 행사장을 방문하여 축전현장을 최종 점검했다. 이번 현장 점검은 김일권 시장을 비롯하여 각 국·소장, 행정지원단 담당 과장, 양산문화축전 사무처장 등 25명이 참석하여 축전 막바지 점검에 나섰다.

양산시는 지난 9월 23개 분야의 행정지원단을 꾸려 삽량문화축전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축제의 행정적 지원을 시작했다. 10월 1일 추진상황 보고회를 갖고 그 간의 추진상황을 점검했으며, 11일 최종 현장 점검을 실시했다.

현장점검은 종합운동장 주차장에서 교통과장의 주차장확보 및 교통 통제 계획 보고를 시작으로 양산문화축전 사무처장의 행사장 전반에 대한 설명이 이어졌다. 그 후 부스, 무대 등 시설 현장을 둘러보며 면밀히 점검하고 담당 과장의 설명을 들으면서 예상되는 문제점과 대책을 심도 있게 논의 했다.

2018 양산삽량문화축전은 이날 오후 3시 안점점검을 마지막으로 12일부터 3일간 본격적인 일정에 돌입한다. 이번 삽량문화축전은 김서현 장군과 김유신장군의 기상과 넋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삽량테마퍼포먼스”, 양산의 찬란한 역사인 삽량시대를 재현한 “삽량마을존”, “키즈삽량성, 브릭놀이터”, “김서현장군 전국무과대전” 등 주제성을 강화하였을 뿐만 아니라, 시민참여 및 체험프로그램을 대폭 늘여 양산시민 대화합의 장을 마련했다.

김일권 양산시장은 “양산삽량문화축전은 양산시민뿐만 아니라 많은 관광객이 방문하므로 위기상황별 대책을 수립하고 점검하여 축전이 안전하게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운명과 분노’로 2년 만에 컴백한 ‘이민정’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