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2019년 제56회 전라북도민체육대회 준비상황 보고회 개최

천하제일 스포츠 수도로의 대도약과 정이 넘치는 인정체전 만들자

주우진 기자 | 기사입력 2018/10/11 [15:10]

오는 2019년 제56회 전라북도민체육대회 준비상황 보고회 개최

천하제일 스포츠 수도로의 대도약과 정이 넘치는 인정체전 만들자

주우진 기자 | 입력 : 2018/10/11 [15:10]
    고창군
[주간현대] 고창군이 ‘제56회 전라북도민체육대회’의 성공 개최를 위한 준비상황보고회를 11일 군청 회의실에서 개최했다.

내년에 고창군에서 열리는 도민체전은 전라북도 14개 시·군 선수단 1만여 명이 지난 5월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육상 등 38개 종목을 고창공설운동장과 각 종목별 경기장에서 순위를 겨루는 전라북도의 가장 큰 체육대회다.

이날 보고회는 정토진 부군수와 부서별 주무팀장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으며, 도민체전의 완벽한 대회준비를 위해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도민체전 운영의 큰 틀을 확정 짓는 의미 있는 자리가 됐다.

한편 고창군은 내년도 도민체전을“천하제일 스포츠 수도로의 대도약과 정이 넘치는 인정체전”으로 만든다는 목표로 군민과 함께 참여하고 소통하는 울력행정으로 다시 치솟는 한반도 첫 수도 고창의 이미지를 보여줄 계획이다.

정토진 부군수는 “고창군을 찾는 전북도민 한 분, 한 분이 편안하고 만족할 수 있도록 공직자는 물론 자원봉사자와 체육회가 모두 하나가 되어 최상의 친절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배우 김성령, 시크한 공항 패션 화제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