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66주년 재향군인의날 기념행사 개최

주우진 기자 | 기사입력 2018/10/11 [15:58]

제66주년 재향군인의날 기념행사 개최

주우진 기자 | 입력 : 2018/10/11 [15:58]
    임실군
[주간현대] 임실군은 11일 임실축협 회의실에서 제66주년 재향군인의 날 기념행사를 갖고 유공자 표창 수여식을 가졌다.

재향군인의 날은 재향군인 상호간의 친목을 도모하고 국가발전을 위해 헌신 노력해 온 향군회원들이 한자리에 모여 화합과 단결을 도모하는 행사이다.

이날 행사에는 심민 임실군수, 신대용 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기관단체장과 임실군 재향군인회 임원 및 회원 15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임실군재향군인회 김대영 회장은 기념사에서 “향군은 66년동안 우리지역의 안보단체로서 안보에 헌신했다”고 강조하고 “북한의 비핵화를 염원하고, 한반도 평화정착의 대전환을 이루는데 동참하기를 바란다”고 촉구했다.

심민 군수는 축사를 통해 “임실군은 국난 시마다 나라를 위해 목숨을 마친 충효열사가 많이 배출된 곳으로 재향군인회의 나라사랑하는 마음을 되새기고 회원 간 단합하는 매우 뜻 깊은 행사다”고 강조하고, “한민족의 평화를 위한 우리의 역할 및 지역 안보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역설했다.

한편 이날 임실군 재향군인회장 표창은 문홍식 공군부회장, 전라북도 재향군인회장 표창은 최태식 성수면회장, 군수표창에는 이희만 육군부회장, 소병종 감사에게 수여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평화가 깃드는 장소, 판문점 제5차 남북고위급회담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