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월의 어느 멋진 날에, 도서관 음악회에 가요

덕진도서관의 ‘도서관에서 만난 내 인생의 작가’ 등 시민 행복을 위한 독서문화행사 풍성

주우진 기자 | 기사입력 2018/10/11 [16:09]

시월의 어느 멋진 날에, 도서관 음악회에 가요

덕진도서관의 ‘도서관에서 만난 내 인생의 작가’ 등 시민 행복을 위한 독서문화행사 풍성

주우진 기자 | 입력 : 2018/10/11 [16:09]
    전주시
[주간현대] 전주시립도서관이 문화의 달 10월을 맞아 시민들이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독서문화관련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먼저, 전주시립 건지도서관은 오는 25일 오후 7시부터 초등학생 이상 가족단위 시민들을 대상으로 ‘시월의 어느 멋진 날에’를 주제로 한 작은 음악회를 개최한다.

이날 음악회는 사단법인 공연시낭송예술원 ‘여원’의 유미숙 대표가 총연출을 맡아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시낭송과 한국무용, 대중가요 노래, 해금·기타·색소폰 연주 등의 공연으로 꾸며진다.

이를 통해, 건지도서관은 음악회에 참여한 시민들이 함께 정서를 공유함으로써 세대갈등을 해소하고,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이와 함께, 전주시립도서관은 10월 독서문화프로그램으로 아중도서관의 ‘일상에서 철학하기’ 송천도서관의 ‘영화가 사랑한 클래식’ 평화도서관 인문독서아카데미 ‘한옥마을에서 전주문화읽기’ 인후도서관과 금암도서관의 ‘도서관에서 만난 내 인생의 작가’ 특강을 각각 진행할 예정이다.

전주시립도서관 관계자는 “이번 음악회를 통해 시민들이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는 시간적·공간적 범위를 확대하는 기회가 되고, 도서관 이용 활성화를 통해 일상생활 속에서 행복을 체감할 수 있도록 유익한 프로그램 개발을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건지도서관이 마련한 작은 음악회의 참가신청은 전주시립도서관 홈페이지을 이용하거나, 건지도서관 자료실로 전화 또는 직접 방문 접수하면 된다. 참가비는 무료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드라마 땐뽀걸즈, 첫 주연으로 나선 배우 ‘박세완’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