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하늘내린 청소년 드림하이 페스티벌 개최

강원재 기자 | 기사입력 2018/10/11 [16:46]

제8회 하늘내린 청소년 드림하이 페스티벌 개최

강원재 기자 | 입력 : 2018/10/11 [16:46]
    인제군
[주간현대] 인제군 청소년들의 한마당 축제의 ‘제8회 하늘내린 청소년 드림하이 페스티벌’이 11일 인제실내체육관에서 개최됐다.

인제군과 한국청소년육성회 인제지구회에서 주최·주관하는 ‘제8회 하늘내린 청소년 드림하이 페스티벌’은 관내 중·고교생 1,500여명이 참여해 진행됐다.

인제중·고등학교를 비롯한 10개 학교가 참가하였으며, 군은 선의의 경쟁을 통해 고장에 대한 애향심과 모교에 대한 자긍심을 심어 주고 청소년들에게 밝고 건전한 문화공간의 기회를 제공해 자유롭게 자신의 끼와 재능을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했다.

행사는 경연행사, 공연행사, 체험행사, 부대행사 등 4개 주요행사가 진행됐으며, 오전9시부터 인제실내체육관에서 “국가는 청소년에게 수당을 지급해야 한다.”를 주제로 각 4개 고등학교에서 2인으로 구성된 4개 팀이 출전해 토론 배틀을 벌였다.

이와 함께 오후 2시부터 오프닝을 시작으로 ‘내꿈을 잡아라! 직업박람회를 통해 다양한 직업 체험을 경험하고 스스로 진로를 개척 할 수 있는 기회제공은 물론 저글링, 마트쇼, 비보이 등 다양한 버스킹공연, 마술사 최현우의 스타 강의쇼, 초청가수 청하와 국내에서 쉽게 접하기 힘든 트론댄스팀 PID와 퓨전태권도 K-Tigers의 화려한 공연 등이 진행돼 청소년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관내 청소년들이 스스로 장래를 더 크고 밝게 펼칠 수 있는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포토 스토리] 평화가 깃드는 장소, 판문점 제5차 남북고위급회담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