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의 숲’ 태릉에서 자연생태 체험 즐겨요

숲과 자연교감, 문화유산 배워볼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

서우 기자 | 기사입력 2018/10/24 [11:50]

‘왕의 숲’ 태릉에서 자연생태 체험 즐겨요

숲과 자연교감, 문화유산 배워볼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

서우 기자 | 입력 : 2018/10/24 [11:50]
    숲과 자연교감, 문화유산 배워볼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
[주간현대] 서울 노원구는 태릉의 문화유산과 자연생태를 체험하는 영유아 프로그램 ‘왕의 숲 태릉, 가을 숲에서 놀자!’를 24일부터 사흘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24일부터 오는 26일까지 1일 2회 태릉에서 영유아 2,100여명이 참여한다.

구는 아이들이 세계문화유산 태릉을 배우고, 자연과 교감할 수 있는 15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다람쥐 머리띠를 쓰고 도토리를 찾아 모으는 ‘다람쥐 도토리 찾기’, 황토물감을 종이에 발라 나무껍질 색을 탐색하는 ‘나무색 찾아주기’, 주변에서 같은 종류의 낙엽을 주워 엄마나무와 아기나무를 맞추는 ‘엄마나무 아기나무’ 등의 다양한 자연생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또 능, 정자각, 비각, 홍살문, 수복방 등의 스탬프를 종이에 찍어 태릉 풍경을 구성해 보는 ‘콩콩! 태릉 스탬프’, 태릉지킴이 어깨띠를 친구와 협동하여 만들어보는 ‘태릉지킴이 능참봉’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의 문화유산을 배워보는 시간도 마련했다.

한편 태릉 숲 체험행사는 봄, 가을에 진행되는 계절 프로그램으로 어린이집과 개인을 대상으로 노원구 육아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 접수하여 무료로 진행된다.

지난해에는 549개 어린이집 원아와 개인 등 총 6,500여명이 프로그램에 참여했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장은 “사적 제201호로 지정된 태릉에서 운영되는 사흘간의 태릉 숲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노원구의 미래인 아이들이 지역의 소중한 문화유산을 배우고 자연생태를 체험하며 멋진 추억을 만들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10월 첫째주 주간현대 1159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