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구, 구제역 철통방어로 청정지역 사수

예방접종 후에도 모니터링 검사도 실시해 구제역 예방에 철저 기해

전도국 기자 | 기사입력 2018/10/24 [15:00]

인천 중구, 구제역 철통방어로 청정지역 사수

예방접종 후에도 모니터링 검사도 실시해 구제역 예방에 철저 기해

전도국 기자 | 입력 : 2018/10/24 [15:00]
    중구(인천광역시)
[주간현대] 인천 중구는 오는 29일부터 11월 9일까지 관내 우제류 사육농가 15농가 1,520두를 대상으로 하반기 구제역 예방접종을 실시한다.

구제역은 발굽이 둘로 갈라진 소·돼지 등의 우제류 가축이 구제역 바이러스에 노출되어 감염되는 법정전염병으로 전염속도가 매우 빠르며 치사율이 높아 구는 사전 예방접종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가축전염병 발생을 예방하고 있다.

이번 예방접종은 염소·돼지농가 및 소 50두 이상 전업농가는 자가접종을 원칙으로 하며, 고령농가 등 자가접종이 어려운 경우 및 소 50두 미만 소규모농가는 공수의사를 지원하여 예방접종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구는 예방접종 4주 후 항체 형성여부 확인을 위해 모니터링 검사를 실시하고 기준치 미만 농가는 과태료 부과 및 재접종하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구청 관계자는 “이번 예방접종에 누락되는 개체가 없도록 협조를 부탁드리며 축사소독 및 차단방역에도 주의를 기울여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12월 첫째주 주간현대 1122호 헤드라인 뉴스
1/3
광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