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두 의령군수 투자 유치 세일즈 활동 펼쳐

의령군, 고속도로 접근성을 이용한 산업단지조성 박차

김수경 기자 | 기사입력 2018/10/24 [15:13]

이선두 의령군수 투자 유치 세일즈 활동 펼쳐

의령군, 고속도로 접근성을 이용한 산업단지조성 박차

김수경 기자 | 입력 : 2018/10/24 [15:13]
    이선두 의령군수 투자 유치 세일즈 활동
[주간현대] 이선두 의령군수는 의령의 미래 먹거리 확보를 위해 직접 전국 기업체를 방문 투자 유치 활동을 펼치는 세일즈 활동을 펼쳐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군은 2024년 함양↔울산 간 고속도로 개통시점과 맞춰 의령군 부림면 일원에 일반산업단지를 조성할 계획으로 추진 중에 있다.

이에 따라 산업단지 입주기업체 모집을 위해 이선두 군수는 지난 22일부터 전국 기업체를 직접 찾아 다니며 의령지역 투자를 호소하고 있다.

특히 지난 22일부터 23일까지는 창원·김해·부산 등 기업체를 방문하여 공단별 간담회를 개최하는 등 적극적인 투자유치활동을 펼쳤다.

이번 찾아가는 투자유치 설명회에서는 투자유치활동과 함께 군정주요시책을 적극 홍보하여 3십5만㎡에 792억의 투자실적을 거뒀다.

이번에 군수가 직접 찾은 기업체는 기존 공장부지 등 여건이 부족하고 운영에 어려움이 있는 업체를 대상으로 애로사항을 직접 청취하는 등 군에서 추진하는 산단의 미비사항을 보완하는 계기를 마련하였으며, 향우기업에 대한 지역 기업유치를 호소하는 등 공격적인 기업마케팅을 주도함으로서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평가하고 있다.

군에서 직접 추진하는 부림일반 산업단지는 부림IC에서 직선거리로 500m에 위치하고 있어 원활한 접근성과 경남의 중심지로서의 입지여건으로 사통팔달의 교통망이 구축될 것으로 판단하고 있어, 의령군의 역점시책으로 추진하고 있는 미래 먹거리 산업 육성의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부림일반 산업단지는 의령군 부림면 일원에 조성될 계획이며, 약 40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3십5만㎡의 면적에 공영개발방식과 민관합동개발방식으로 추진하고 사업기간은 2019년부터 2024년까지 고속도로 개통시점과 맞추어 준공할 계획으로 있다,

또한 유치업종으로는 전자제품 제조업, 신재생에너지 관련제조업 등 첨단산업과 함께 교통망의 발달로 인한 신 물류유통의 플랫폼이 조성될 것으로 인식하고 있어 물류유통 기업의 문의가 이루어지고 있어 향후 산단의 역할이 기대되고 있다.

이선두 군수는 “함께여는 의령의 청춘시대에 걸맞는 젊은 의령건설을 위해 다양한 시책과 함께 의령-부림면 국도 20호선 확장사업과 산업단지조성을 통해 역동적인 의령건설과 함께 지역균형개발로 고루 잘사는 의령의 미래를 위해 전행정력을 집중할 것이라는 포부를 밝히고 기업체에 대해 값싸고 공기 좋은 의령에 투자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9월 둘째주 주간현대 1111호 헤드라인 뉴스
1/2
광고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