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조면 남여새마을지도자협의회, 남새정원 조성했다

사진 찍기 좋은 이색적 명소로 기대

김수경 기자 | 기사입력 2018/10/24 [15:59]

미조면 남여새마을지도자협의회, 남새정원 조성했다

사진 찍기 좋은 이색적 명소로 기대

김수경 기자 | 입력 : 2018/10/24 [15:59]
    미조면 새마을협의회 남새정원 조성
[주간현대] 미조면 남여새마을지도자협의회는 천고마비의 계절에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고자 송정헬기장과 초전 삼거리에 남새정원을 조성했다.

협의회원들은 지난 22일 도로변과 연접한 송정헬기장에 유채를 파종하고, 초전삼거리에는 쪽파, 완두콩, 갓, 시금치 파종 및 풀베기 작업을 실시하는 등 남새정원 조성에 힘을 기울였다.

또한 관내 해안도로 주변 칡넝쿨 제거작업에 동참해 미조면을 찾는 관광객들이 해안전경을 보다 폭넓게 조망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구행남 새마을지도자회장은 “지속적으로 남새정원을 조성해 미조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아름다운 추억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송도호 미조면장은 “틈틈이 시간을 내어 넝쿨장미 가지정리, 야생화 식재, 바람개비 및 포토존 설치 작업을 진행했다”면서, “미조면이 푸른 바다와 아기자기한 섬이 어우러져 사진을 찍기 좋은 이색적인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11월 셋째주 주간현대 1120호 헤드라인 뉴스
1/3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