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2018 리스타트 문화회식 프로젝트」 시작

취하는 회식은 이제 그만!

김병화 | 기사입력 2018/10/30 [08:40]

부산시, 「2018 리스타트 문화회식 프로젝트」 시작

취하는 회식은 이제 그만!

김병화 | 입력 : 2018/10/30 [08:40]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10월 31일 오후 5시 온천천시민공원 세병교 인근에서 한국건강증진개발원과 함께 나날이 증가하고 있는 음주사고와 음주폐해에 대한 대국민 인식 개선을 위해 ‘리스타트 문화회식 프로젝트’ 캠페인을 벌인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 음주폐해예방 캠페인의 일환으로 전국 7개 지역을 순회하며 진행되는 ‘리스타트 문화회식 프로젝트’는 음주 위주의 회식 및 모임 문화를 탈피하기 위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이번 캠페인은 10월 31일 오후 5시부터 3시간 동안 온천천시민공원에서 열리며,미니콘서트, 팀 소품 제작, 나쁜 음주습관 제거게임, 요가/스트레칭 클래스가 마련되고, 다과 및 음료 등의 체험 홍보관도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지역 내 알코올 중독 등의 상담·교육서비스를 제공하는 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의 상담전문가들이 음주폐해예방 상담과 가상음주고글체험 등 음주 폐해를 알리는데 앞장서게 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문화회식 체험 캠페인을 통하여 지역사회 주민 모두가 자신의 음주 습관을 되돌아보고 음주에 대한 인식 개선과 가치관의 변화를 가져올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https://www.khealth.or.kr/board?menuId=MENU01044)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행사의 참가비는 무료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지스타 2018] 스타크래프트 대회 관람하는 관람객들
1/3
광고